UPDATE : 2019-06-19 10:22 (수)
현대중, 그리스 키클라데스사에서 수에즈막스급 4척 수주
현대중, 그리스 키클라데스사에서 수에즈막스급 4척 수주
  • 조선산업팀
  • 승인 2019.04.09 2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15만톤급 원유운반선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15만톤급 원유운반선

현대중공업이 그리스 해운선사인 키클라데스(Kyklades)사로부터 수에즈막스급 탱커 4척(옵션 2척 포함)을 수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선가는 척당 6400만~6500만달러 규모로 옵션분까지 합치면 수주액은 총 2억6000만달러(약 2950억원)로 추정된다. 이들 선박은 2021년 상반기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 선박에는 스크러버가 장착된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운항되는 수에즈막스급 선박은 약 550척 가량으로 집계되고 있으며, 이중 15년 이상의 노후 선박이 140척에 육박한다. 업계에서는 수에즈막스급 발주가 증가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편, 현대중공업은 올들어 현재까지 수에즈막스급 탱커 4척과 LNG운반선 1척 등 총 5척의 선박을 5억8000만달러에 수주했다. 현대중공업은 올해 101억달러의 수주 목표를 설정했으며, 현재까지 목표 달성율은 5.7%에 그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