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주·물류 해외동반진출 우수사례 발표회 개최
화주·물류 해외동반진출 우수사례 발표회 개최
  • 물류산업팀
  • 승인 2017.12.21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와 국토교통부는 22일 오후 2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공동 추진 중인 화주·물류기업 해외 동반진출 지원사업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발표회를 개최한다.

2014년부터 진행되어온 화주·물류기업 해외 동반진출 지원사업은 공동으로 해외시장에 진출하려는 화주, 물류기업 컨소시엄에게 필요한 컨설팅 비용의 50%를 정부가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기업의 해외진출 초기 투자비용과 위험부담을 줄여주어 불확실성이 큰 해외시장 진출에서 정부가 마중물 역할을 하기 위해 도입되었다.

이번 발표회에서는 2017년도 지원사업에 참여한 8개 컨소시엄 중 우수한 성과를 낸 4개 컨소시엄이 일 년간의 해외진출 성과를 발표한다. 4개 컨소시엄은 경인양행-CJ대한통운(인도, 베트남, 싱가폴), 승산산업-삼영익스프레스(폴란드), 툴스피아-포맨해운항공(중국), 제너럴브랜즈-일양익스프레스(미국) 등이다.

경인양행과 CJ대한통운은 최근의 염료생산·소비지역 변화 추세에 대응하여, 염료가공·수출 프로세스를 개선한 사례이다. 이를 통해 연평균 성장률이 20%를 넘는 글로벌 염료산업에서 한국형 염료가공·수출 모델을 발굴하는 등 한국의 염료산업 분야 경쟁력 확보에 기여하였다.

승산산업과 삼영익스프레스는 물류기업의 컨설팅을 통해 유럽과 CIS(독립국가연합)를 연결하는 신흥 물류거점으로 떠오른 폴란드 시장을 선점한 사례로, 국내 후발 진출업체와의 협력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

툴스피아와 포맨해운항공은 화주기업의 중국 생산공장 설립을 통해 화주기업은 중국 현지공장을 통해 생산물품의 다양화에 성공하였으며, 물류기업은 중국 내륙물류 시장 진출기반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제너럴브랜즈와 일양익스프레스는 중소기업 컨소시엄이 미국 진출에 성공한 사례로, 화주기업이 본 지원사업을 통해 물류기업과의 컨설팅을 진행하여, 미국 내 최적화된 물류 프로세스를 구축해내었다.

이렇게 각 컨소시엄이 해외진출을 추진하면서 겪은 어려움과 극복과정, 성과 등을 공유함으로써 본 지원사업에 참여하지 않았던 기업들에게도 해외진출의 의지를 높여주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공두표 해수부 항만물류기획과장은 “이번 해외 동반진출 우수 사례 발표회가 동 지원사업을 널리 알리고 더 많은 우리 기업들이 정부의 지원 하에 해외 물류 시장에 적극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3, 1307호(여의도동 코오롱포레스텔)
  • 대표전화 : (02)739-2251~4
  • 팩스 : (02)738-80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여상
  • 명칭 : (주)한국해사신문사
  • 제호 : 해사신문
  • 등록번호 : 110111-0428228
  • 등록일 : 1986-09-15
  • 발행일 : 1986-09-15
  • 발행인 :
  • 편집인 : 윤여상
  • 해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해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mn211@cho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