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04-17 08:48 (토)
태안 어선 화재사고 피해 어업인 복구지원 나선다
태안 어선 화재사고 피해 어업인 복구지원 나선다
  • 수산산업팀
  • 승인 2021.04.05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선 대체 건조 시 이차보전금 지원, 대출자금 1년간 상환유예

 

해양수산부는 지난 3월 23일 새벽 충남 태안에서 발생한 계류선박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은 어업인에게 어선 대체 건조, 기존 대출자금 1년간 상환유예, 화재어선 인양·처리 비용 등 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선 어선 전소 등으로 어업활동이 곤란한 피해 어업인이 기존에 대출 받았던 어업경영자금 등 약 18억원의 수산정책자금에 대해 1년간 상환을 유예하기로 하였다.

또한, 인근 해역 선박의 원활한 운행과 더불어 사고로 인한 해양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국가어항관리사업 예산 8억원과 지자체 예산 2억원을 활용하여 전소로 침몰된 어선 등을 신속하게 인양하여 처리하고, 국가어항 등 예산 5억원을 활용하여 어항시설 등 피해시설 조사를 통해 복구가 필요한 시설의 긴급복구를 지원한다.

아울러, 화재사고에 따른 어선 전소 등으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피해 어업인이 어선 대체 건조를 희망할 경우, 대체 건조에 필요한 대출금의 원활한 대출을 위해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보증서 발급 등 지원방안을 관련부처와 협의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피해 어업인의 경영을 지원하기 위해 긴급경영안정자금 9억원(척당 3000만원)을 지원하는 한편, 어선 대체 건조를 마친 어업인이 어선에 필요한 무선전화(VHF-DSC), 구명조끼 등 구명·소방설비의 설치를 희망할 경우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김준석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장은 “계류선박 화재사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 어업인을 지원하기 위해 충청남도·관계기관과 긴밀히 협의하여 필요한 조치가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 등 특별재난지역에 준하여 지원에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