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0-20 14:35 (화)
최신형 100톤급 형사기동정 여수해상 지킨다
최신형 100톤급 형사기동정 여수해상 지킨다
  • 해양안전팀
  • 승인 2020.10.14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송민웅)는 지난 5일 오후 2시 울산해양경찰서에서 여수해양경찰서로 재배치된 최신형 형사기동정 P-115정의 안전항해 기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배치되는 형사기동정은 2020년 1월 20일에 건조되었으며, 100톤급 규모에 길이 31.8m, 폭 6.1m 크기로 3650마력 추진기관 2개가 장착되어 최대 40노트(74km/h) 이상의 속력을 낼 수 있으며, 고무보트 1척을 탑재하고 있다.

여수해경의 관할 해역은 관내 대형선박의 통항이 많고 무허가 잠수기 등 불법어업이 많은 해역으로 이번에 배치된 형사기동정은 여수해역 범죄 단속을 비롯한 해상치안 유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여수해경 서행석 수사과장은 “이번에 전환 배치된 최신예 형사기동정은 인력과 장비를 보강하여 자체 팀워크 훈련을 실시한 후 본격적인 해상 치안유지 임무를 시작한다. 해상 범죄단속 및 검거, 인명구조 활동에 보다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기존 여수해경이 운용하던 형사기동정 P-103정은 2007년에 건조된 50톤급 경비함정으로 여수해역에서 13년간 해상치안 임무를 수행하고 울산해양경찰서로 재배치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