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2-17 11:11 (월)
씨텍 등 10개사, 해양수산 신기술 인증서 받는다
씨텍 등 10개사, 해양수산 신기술 인증서 받는다
  • 해양정책팀
  • 승인 2020.02.12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2월 13일 오전 11시 서울 양재 엘타워에서 ‘해양수산 신기술 인증서’를 수여하고 인증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해양수산 신기술 인증제도는 해양수산 신기술의 상용화와 신기술 적용제품의 시장 진출 활성화를 위해 2017년에 도입되었다.

이번에 인증서를 받은 기업은 ▲㈜씨텍 : 정지영상 촬영 카메라를 이용해 파랑 관측 기술(㈜씨텍 ▲㈜정원이엔씨 : 액상촉매를 이용한 디젤엔진 배기가스(SOx 및 NOx) 동시 저감기술 ▲에스에스이㈜ : 조립형 해저 콘크리트 매트리스 제작기술 ▲㈜해양정보기술 : 인공신경망 기반 폭풍해일 신속 예측기술 ▲이엠아이테크㈜ : 수중 발광 광섬유 구명줄(가이드라인) 제작 기술 ▲㈜해양안전메카 : 우산형 앵커를 이용한 선박 파공 응급 봉쇄 기술 ▲㈜덕성해양개발 : LED 광원을 이용한 해상 등명기용 수평 배광기술 ▲㈜엠에스엘테크놀로지 : 블록 조립형 EPP 소재 등부표 제작 기술 ▲㈜씨드로닉스 : 인공지능 영상분석 기반 항만 접/이안 모니터링 기술 ▲㈜롯데케미칼 :  EPS 전환 친환경 EPP 해양부력체 제조 기술 등 10개사다.

신기술 인증을 받은 기업은 해양수산부 장관이 시행하는 R&D에서 가점을 받을 수 있고, 건설관련 신기술인 경우 해양수산 건설공사에 우선 적용되거나 시험시공 기회가 주어지는 등 혜택이 있다. 현재까지 인증된 신기술은 모두 46개다.

문 장관은 축사에서 “해양수산 신기술 인증 기업들이 해양수산산업의 발전과 혁신성장을 선도하고 있다”고 강조하고, “우수 성공사례가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할 예정이다.

이어진 인증기업 대표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어려운 경제 상황을 감안할 때, 해양수산 신기술을 통한  혁신성장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고 강조하며, “오늘 간담회가 해양신산업 기업들의 현장 목소리를 듣고, 애로사항은 적극 해결하는 좋은 소통의 기회가 되도록 하자”고 당부할 예정이다.

오후에는 수협중앙회를 방문하여 주요현안을 보고 받고, 어선안전조업본부에 들러 우리어선의 안전조업 지원활동 상황을 점검하고 조업 중인 어업인과 통화하여 격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