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0 13:06 (화)
中 산동성 항만과 물동량 활성화 강화한다
中 산동성 항만과 물동량 활성화 강화한다
  • 항만산업팀
  • 승인 2019.12.04 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에 따르면 3일 오후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산동성항구그룹 등 총 7개 기관이 모여 높은 효율의 한중 일괄 물류서비스 제공과 종합적 인프라 공유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부산항만공사, CJ물류회사, ㈜한진(이상 한국), 산동성 항구집단유한공사, 산동해양그룹, 산동고속그룹(이상 중국) 총 7개 기관이 참여했다.

산동성 항구집단유한공사은 산동성 산하 국유기업으로 청도항, 연태항, 위해항을 비롯하여 총 18개의 항만을 거느리고 있으며, 이들 항만에서 처리한 물동량은 연간 2800만TEU에 달한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중국-유럽간 화물열차(제로호)를 활용한 협력 추진 △정기선 서비스 증편을 통한 해운-철송 및 환적 물동량 증대 △물류프로세스, 전자상거래, 여객, 관광 등 다양한 사업에 대한 협력 강화 등에서 힘을 모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