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0 13:06 (화)
국토 최서남단 가거도-목포 직항로 취항
국토 최서남단 가거도-목포 직항로 취항
  • 해양레저관광팀
  • 승인 2019.12.03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지방해양수산청(청장 장귀표)은 도서지역 해상교통권 확보를 위해 정부가 추진 중인 ‘준공영제 확대 지원사업’에 선정된 가거도-목포 항로가 11월 27일(오후 2시 30 목포 출항)부터 운항 개시한다고 밝혔다.

㈜남해고속의 쾌속선 1척이 추가로 투입되어 가거도에서 정박·출항하고 목포를 1왕복(편도 3시간) 운항하게 되면 충분한 내륙 체류 시간을 확보하여 1일 생활권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기존 목포에서 출항하는 1왕복(편도 4시간30분) 운항 편에 더해 목포-가거도를 매일 2왕복 운항하게 되어 가거도의 해상교통 여건이 획기적으로 개선되고 그만큼 일반 관광객도 늘어날 전망이다.

1일 생활권 구축항로는 1일 2왕복 이상 운항하는 항로로써 해수부와 신안군이 협업하여 여객선의 추가 운항으로 발생하는 운항결손액을 여객선사에 보조하게 된다.

운항시간은 가거도 08:00 출항, 목포 11:10 도착이며, 목포 출항은 14:30(하절기는 15:30), 가거도 17:40(하절기는 18:40) 도착이다.

장귀표 목포해수청장은 “국토 최서남단 가거도 지역의 해상교통과 정주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며, 낙도지역 1일 생활권 확보를 위하여 준공영제 지원 대상 항로를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