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0 13:06 (화)
여수광양항만공사, 지역 청년 벤처를 위한 지원 공식 선언
여수광양항만공사, 지역 청년 벤처를 위한 지원 공식 선언
  • 항만산업팀
  • 승인 2019.08.1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14일 월드마린센터에서 ‘더드림스마트센터(이하 지원센터)’ 개소식을 갖고 해양분야 벤처기업 육성·지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서 차 사장은 “4차 산업혁명 대응 및 지역 벤처 육성과 지역 경제 활성화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해 지원센터를 운영하게 됐다”고 그 의미를 설명했다.

지원센터는 벤처 운영에 필요한 사무공간 등 자원 공유는 물론 상담, 교육, 네트워킹 행사 등 다양한 지원을 위해 내·외부 위원으로 구성된 센터운영위원회를 운영한다.

또한 공사 내부에 센터운영팀과 지원팀을 구성, 운영하고 상시 상담 지원을 위한 센터매니저를 배치해 상시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공사는 공공서비스 사각지역 해소를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고 일하기 좋은 항만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 노력을 기울일 것을 선언하기도 했다.

이날 개소식에 참석한 한 벤처기업 관계자는 “지역 내에 자원을 공유하고 지원해 주는 센터가 개소돼 반갑다”며 “지원센터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