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0 13:06 (화)
부산항만공사, 제주지역 소외아동들 초청해 캠프 진행
부산항만공사, 제주지역 소외아동들 초청해 캠프 진행
  • 부산취재팀
  • 승인 2019.08.16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항만공사(사장 남기찬)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4일에 이어 14일 부산-제주 연안여객노선을 활용하여 제주지역 여가소외계층 아동들을 대상으로 부산항 나들이 및 선상체험을 제공하는 ‘신나는 여름방학 만들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여름캠프는 아동들의 수요를 반영하여 부산항 나들이, 송도해상케이블카 체험, 국립해양박물관 방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또래 친구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고 가족과 함께할 수 있는 화합의 장을 제공하고자 마련되었다.

또 이번 프로그램은 부산항만공사 외에도 부산시설공단, 부산해양연맹, 국립 해양박물관, 부산제주도민회의 후원과 송도케이블카, 태종대 다누비열차, 키자니아 직업체험 등 제주 ↔ 부산 정기여객선사 (주)엠에스페리의 협력으로 진행됐다.

제주시 구좌읍 해바라기지역아동센터 박미란 센터장은 “부산 여행 기회를 갖기 힘든 제주지역 아이들에게 가족들과 편안하고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해준 부산항만공사와 모든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