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선급, 최근 PSC 동향 해운업계와 공유
한국선급, 최근 PSC 동향 해운업계와 공유
  • 해운산업팀
  • 승인 2019.04.11 2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이 지난 10일 부산에서 선주사 및 선박관리회사를 대상으로 2019년 PSC(항만국통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에는 부산지방해양수산청 및 주요 해운회사의 업무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했다.

세미나에서 한국선급은 검사관련 PSC 경향과 지적사례 및 대응책에 대해 다뤘으며, 국제해사기구(IMO) 산하의 MSC(해사안전위원회) 및 MEPC(해양환경보호위원회)의 최근 개정 사항을 발표하여 선사가 직면하고 있는 문제를 파악하고 이에 대비할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또한 지난해 12월 한국선급이 도입한 전자증서시스템과 국적선 및 BBCHP(국적취득부나용선) 선박시설 변경허가 등에 대한 설명도 가져 보다 유익한 시간이 되었다.

한국선급 최종은 검사본부장은 “한국선급은 향후에도 정기적으로  PSC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며 “양질의 정보를 선사에 제공함으로써 PSC 출항정지율을 저감하고 고객 만족도를 제고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