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신항서 컨테이너선 충돌…인명피해는 없어
부산신항서 컨테이너선 충돌…인명피해는 없어
  • 해양안전팀
  • 승인 2019.03.13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해양경찰서(서장 김태균)는 지난 2일 오전 7시48분께 부산 신항 북컨테이너 부두에 접안중이던 컨테이너선 A호(50,624톤, 컨테이너선, 홍콩국적, 승선원 24명)와 B호(114,044톤, 컨테이너선, 라이배리아국적, 승선원 22명)가 충돌했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은 컨테이너선 A호가 신항 북컨테이너 부두 2번 선석에 접안을 위해 시도중 기관이 고장나면서 후진이 되지 않아 부두 1번 선석에 접안 중이던 B호의 선미 좌측부분을 충돌했다고 전했다.

이날 사고로 A호 선수가 약간 찌그러졌고 B호는 좌측 선미 갑판부분이 2~3미터 들어가면서 갑판상 컨테이너 일부가 손상되었다고 했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다행히 인명피해와 해양오염은 없다며”며 “두 선박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