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부산지역 해운항만물류 특성화고 장학금 지원
부산항만공사, 부산지역 해운항만물류 특성화고 장학금 지원
  • 부산취재팀
  • 승인 2019.02.11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올해부터 부산지역 해운항만물류 특성화고인 부산항만물류고와 부산해사고에 총 6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BPA는 산학협력 체결기관인 부산항만물류고(`11년부터), 부산해사고(2013년부터)에 매년 약 8000만원의 교육비와 교육기자재 등을 산학협력의 일환으로 지원해 오고 있다.

이번 장학금 지원은 이러한 기존 교육비 및 기자재지원은 유지하되, 학생 개인에게 실질적 혜택이 돌아갈 수 있는 장학금지원을 한다는 것으로 이는 단순한 단체지원에서 벗어나 우수인재양성을 위한 직접적 동기부여가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이번 두 학교에 대한 장학금 지원은 미래인재 양성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노력으로 양 학교 재학생 12명에게 2~3월중에 전달될 예정이다.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은 “항만물류인재 육성은 우리 공사의 중요한 과업 중 하나로, 다양한 산학협력활동을 통해 인재양성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나아가 해운항만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