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19 11:02 (일)
정기선 HD현대 부회장, 작년 보수 14억 받아
정기선 HD현대 부회장, 작년 보수 14억 받아
  • 조선산업팀
  • 승인 2024.03.21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대 가전·IT(정보기술) 전시회 'CES 2024' 개막 이틀째인 10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베네시안 호텔에서 정기선 HD현대 부회장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2024.1.11/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세계 최대 가전·IT(정보기술) 전시회 'CES 2024' 개막 이틀째인 10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베네시안 호텔에서 정기선 HD현대 부회장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2024.1.11/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정기선 HD현대(267250) 부회장이 대표이사직을 맡고 있는 HD현대와 조선 중간 지주사인 HD한국조선해양(009540)에서 지난해 총 14억 원이 넘는 보수를 받았다.

21일 양사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정기선 부회장은 지난해 HD현대에서 급여 3억8655만 원, 상여 2억3961만 원을 더해 총 6억2616만 원을 수령했다.

정 부회장은 같은 기간 HD한국조선해양에서 급여 4억1254만 원, 상여 3억9936만 원을 합쳐 총 8억1190만 원을 수령했다.

지난해 말 고문으로 물러난 가삼현 HD한국조선해양 부회장은 급여 9억2078만 원, 상여 2억2050만 원, 퇴직금 46억4887만 원을 합쳐 총 57억9015만 원을 수령했다.

안광헌 HD한국조선해양 전 대표이사 사장은 지난해 급여 6억827만 원, 상여 1억4700만 원, 퇴직금 14억7539만 원을 더해 총 22억3066만 원을 받았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