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7 22:34 (월)
케냐 해사부 차관과 해양대 총장 일행 해양수산연수원 찾아
케냐 해사부 차관과 해양대 총장 일행 해양수산연수원 찾아
  • 부산취재팀
  • 승인 2024.03.18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해양수산연수원
제공 해양수산연수원

 

한국해양수산연수원(원장 김민종, KIMFT)은 케냐의 제프리 에이야나이 카이투고(Geoffrey E. Kaituko) 해운·광물·청색 경제 및 해사부 차관과  제프리 에이야나이 카이투고(Geoffrey E. Kaituko)와 에릭 레와 카타나(Eric Lewa Katana) 반다리해양대(Bandari Maritime Academy, BMA) 총장 등 20명이 지난 13일 부산의 연수원 본원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날 KIMFT와 BMA는 해양교육·훈련 분야의 협력사항에 대해 논의하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KIMFT는 이날 기관 주요업무 및 사업과 △실습관 시뮬레이터 △그린쉽 탱커구조 시뮬레이터 △종합안전 비상훈련장 △종합소화훈련장 등 시설을 소개했다. 

케냐 해사부 차관 일행은 KIMFT의 첨단시설에 놀라움을 표했으며, 해양수산 분야 정책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하고 선원양성 확대정책을 통해 연간 1000명까지 선원양성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KIMFT-BMA간 MOU는 △해양교육·훈련 분야 상호협력 △강연·워크숍 참여 및 정보교환 △교육생 해상실습훈련 시행 △교육개발 등 교강사 교환 협력 등 다방면으로 지속적인 협력을 확인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민종 KIMFT 원장은 “이번 MOU를 통해 양 기관이 공동의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실질적인 해양인력을 양성하는 중요한 발판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