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20 13:39 (토)
작년 어업생산량 1.9% 증가한 367.8만t…생산금액 9.2조, 0.4%↑
작년 어업생산량 1.9% 증가한 367.8만t…생산금액 9.2조, 0.4%↑
  • 수산산업팀
  • 승인 2024.02.23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앞 바다에서 멸치잡이 어선 선원들이 그물을 당기고 있다.2023.10.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5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앞 바다에서 멸치잡이 어선 선원들이 그물을 당기고 있다.2023.10.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지난해 어업 생산량이 367만8000톤으로 전년 대비 6만8000톤(1.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어업 생산 금액은 9조2884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390억 원(0.4%) 늘었다.

통계청은 23일 '2023년 어업생산동향조사 결과'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지난해 어업 생산량이 증가한 것은 멸치, 정어리, 삼치류 등 연근해 어군이 늘었기 때문이다. 연근해 어업 생산량은 2022년 88만9000톤에서 지난해 95만6000톤으로 7.6% 늘었다.

같은 기간 황다랑어, 명태 등 원양어업 생산량도 39만9000톤에서 41만 톤으로 2.7% 증가했다.

 

 

 

 

통계청 제공
통계청 제공

 



지난해 어업 생산 금액 증가는 연근해 어업 생산 금액 증가가 이끌었다. 멸치, 꽃게, 삼치 등 어획량 증가와 살오징어, 고등어류, 참조기의 단가 상승 등이 주요 요인이다.

연근해 어업 생산 금액은 2022년 4조430억 원에서 지난해 4조3673억 원으로 3243억 원(0.8%) 증가했다.

반면 단가가 높은 넙치, 흰다리새우, 뱀장어 등의 생산량이 감소하면서 연근해 어업 외 생산 금액은 감소했다.

재작년 3조3866억 원이던 해면양식업 생산 금액은 지난해 3조1379억 원으로 7.3% 줄었다.

원양어업도 1조1257억 원에서 1조986억 원으로 2.4%, 내수면 어업은 6941억 원에서 6846억 원으로 1.4% 감소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