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4 09:54 (금)
3000톤급 수산계 고교 공동실습선 착공…2026년부터 실습 실시
3000톤급 수산계 고교 공동실습선 착공…2026년부터 실습 실시
  • 선원정책팀
  • 승인 2023.11.21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해수부
제공 해수부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와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이주호)는 11월 22일 중앙해양중공업(주)(전남 영암군 소재)에서 전국 6개 수산계고교(인천해양과학고, 충남해양과학고, 완도수산고, 한국해양마이스터고, 울릉고, 경남해양과학고)에서 사용할 어선 공동실습선 착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해양수산부 및 교육부, 5개 교육청 및 수산계고, 목포지방해양수산청, 한국해양수산연수원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2025년 건조를 목표로 설계되는 공동실습선은 학생, 승무원 등 110명이 동시에 승선할 수 있으며, 21일 연속 운항이 가능해 수산계고 학생들이 8000마일 원양항해(하와이 왕복거리)도 할 수 있을 예정이다. 

또한, 어선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대비하기 위해 배 안에 국내 최초의 해양인명구조 실습풀장을 비롯하여 최신의 선박조종 및 기관실 모의실험 장치(시뮬레이터), 어군탐지 연습을 위한 해양드론교육장 등의 교육시설을 갖추도록 할 예정이다.

한국해양수산연수원과 시도교육청은 2026년부터 수산계고*에서 학교 교육과정에 따라 공동실습선을 활용할 수 있도록 표준 교육과정, 연중 운항 일정 등을 마련하고 있다. 아울러, 선장, 기관장 등 전문성 있는 승무원을 확보하여 양질의 어업 관련 실습이 이루어지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은 “어선 공동실습선 건조를 통해 수산계고 학생들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실무능력을 키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수산계고 학생들이 자부심을 가지고 학업에 임하여 미래 우수한 수산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수산전문인재를 꿈꾸는 직업계고 학생들이 최신 실습선에서 원하는 교육을 마음껏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직업계고의 교육과정 운영과 취업 지원을 위해 해수부와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