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4 16:13 (일)
감천항 항만근로자 복지지원센터 착공…2024년 12월 준공 예정
감천항 항만근로자 복지지원센터 착공…2024년 12월 준공 예정
  • 항만산업팀
  • 승인 2023.11.15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부산항만공사
제공 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이하 BPA, 사장 강준석)는 14일 감천항 동편부두(2부두) 후문 인근에 항만근로자 복지지원센터를 착공했다고 밝혔다.

감천항 항만근로자 복지지원센터는 기존 3층 규모의 항운노조 감천지부 건물(연면적 987㎡)을 철거하고, 같은 위치에 지상 7층, 연면적 1713㎡ 규모로 세워진다. 총사업비 약 78억원을 투입하여 2024년 12월 준공할 예정이다.

기존 건물은 근로자 대기실이 협소하고 공간분리가 되지 않아 코로나19팬데믹 상황 시 집단감염에 취약한 구간이었고, 편의시설도 부족했다.

BPA는 항만 근로자들의 근무여건 향상을 위해 신축 복지지원센터에는 한층 넓어진 근로자 대기실, 교육장, 식당, 수면실, 주차장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출 예정이다. 교육장과 대기실 공간은 용도에 따라 가변적으로 활용이 가능하여 항만근로자의 수요에 따라 효율적으로 시설을 활용할 수 있다. 

BPA 이상권 건설본부장은 “항만 근로자들을 위한 쾌적하고 편안한 시설을 조성하기 위해 본 센터의 설계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며, “앞으로도 근로자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더 안전하고 쾌적한 항만시설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