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20 13:39 (토)
울산항 스마트선박 연계한 해운항만서비스 생태계 조성한다
울산항 스마트선박 연계한 해운항만서비스 생태계 조성한다
  • 항만산업팀
  • 승인 2023.11.02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항만공사(UPA, 사장 김재균)가 스마트 선박 데이터 플랫폼과 연계한 해운·항만 벨류체인의 신서비스 창출을 준비하고 있다. 

UPA는 지난 5월 울산시 주력산업과와 (재)울산정보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스마트십 및 항만융합서비스 플랫폼 연구' 포럼을 구성해 해운·항만 신서비스 생태계를 발굴하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포럼에는 울산지역 항만 기업인 ㈜한국보팍터미널, ㈜동방과 울산 ICT 기업인 ㈜코앤코시스템, 디비밸리㈜, ㈜인사이트온 등이 참여해 항만 운영에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미래 항만의 변화상을 논의하며 추진 과제를 발굴했다.
 
지난 1일 포럼 주제발표회를 통해 국내 스마트 선박 플랫폼 개발 현황과 유사 과제 등에 관한 토론을 거쳐 △선박 입출항 신고 자동화 △실시간 항만시설 사용 최적화 △위험화물 안전관리 △항만시설 현황정보 제공 등의 과제를 발굴해 선박의 경제운항을 지원하고 항만시설의 적기 사용을 위한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UPA 홍현숙 디지털전략부장은 “포럼 활동의 결과물이 해운물류 이해관계자들의 검증을 거쳐 정부 기술개발 제안과 연계되어 조선·해운·항만 산업이 융합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