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02-08 11:53 (수)
현대중, 블록제작 5개 협력사에 안전관리 기술지원
현대중, 블록제작 5개 협력사에 안전관리 기술지원
  • 조선산업팀
  • 승인 2023.01.18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이 사외 협력사 안전지원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현대중공업 최고안전책임자(CSO)인 노진율 사장은 지난 9일 전담 안전팀과 함께 울주군 온산읍에 위치한 선박 블록제작 협력회사인 이영산업기계를 찾아 안전관리 기술지원 활동을 펼쳤다.

이번 현장 안전지원 활동은 지난해 11월 현대중공업이 이영산업기계, 세진중공업, 현대힘스, 대상중공업, 메디콕스 등 선박 블록을 제작하는 5개 협력사와 ‘사외 협력사 안전관리 기술지원 협약’을 맺은 이후 처음 실시한 것이다. 

협약 이후 현대중공업은 통합안전경영실 내 별도의 사외 협력사 안전지원 전담팀을 구성하고, 사외 협력사를 위한 안전관리 기술 전수와 종합 컨설팅을 준비했다.

이날 노진율 사장과 안전팀은 안전제도 및 절차, 안전표준, 위험성평가 시스템 등 안전관리 기술 전반을 지원하는 한편, 중대재해 발성 위험이 높은 작업에 대한 현장 지도를 펼치고, 안전개선 우수 사례도 전파했다.

현대중공업은 이영산업기계를 시작으로 오는 2월 9일까지 협약을 체결한 다른 4개 협력사에 대해서도 현장 안전기술 지원을 펼치고, 하반기에도 한차례씩 더 현장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노진율 사장은 “현대중공업이 쌓아온 안전관리 역량을 협력회사들에 전파함으로써 조선업계 전반의 안전 강화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향후 안전관리 기술지원 대상 협력사를 더욱 늘려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