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09-30 17:31 (금)
한국해양대, 국제연안정화의날 맞아 해안가 정화활동 펼쳐
한국해양대, 국제연안정화의날 맞아 해안가 정화활동 펼쳐
  • 해양환경팀
  • 승인 2022.09.20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해양대학교(총장 도덕희)는 국제연안정화의 날을 맞아 17일 영도구 동삼동 하리항 일대에서 영도주민들과 함께 해양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

국제연안정화의 날은 매년 9월 셋째 주 토요일을 전후해 100여 개 국가에서 약 50만 명 이상이 참여하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해양환경보전 행사다.

이날 활동에 참여한 50여명의 영도주민과 청소년, 한국해양대 학생들은 지난 태풍 힌남노로 인해 몰려온 바다쓰레기 약 100kg을 수거했다.

활동에 참여한 KMOU 기후행동 서포터즈 김수정 학생은 “해양생명공학을 전공하며 해양생물의 서식지인 바다에 대해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며 “분리수거뿐만 아니라 처음부터 쓰레기가 많이 나오는 제품은 사용하지 않으려 노력하고 있다. 이러한 소비자의 노력이 기업의 친환경적인 경영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믿는다”고 했다.

자세한 내용과 학생들의 활동 소감은 네이버 블로그(https://blog.naver.com/maya1362/22287779252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지웅 한국해양대 사회봉사센터장은 “청소년과 대학생들이 여러 해변의 아름다움을 느끼고 지역을 사랑할 수 있는 발걸음의 시작”이라며 “학생들이 환경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