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08-19 11:14 (금)
2023~2024년 대산항 국제크루즈선 유치 추진 '잰걸음'
2023~2024년 대산항 국제크루즈선 유치 추진 '잰걸음'
  • 해양레저관광팀
  • 승인 2022.07.28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서산시가 7월 26일 서산문화복지센터 청소년수련관에서 이완섭 서산시장 주재로 ‘서산 대산항 국제크루즈선 유치 추진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지난 5월에 시행한 11만톤급 크루즈선의 통항 및 접이안 안전성 평가용역 결과 발표 및 서산시 크루즈선 유치 계획 발표가 진행됐다.

또한 크루즈선사 기업인 코스타 크루즈와 크루즈 여행사인 롯데관광, 롯데JTB, 팬스타를 비롯한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대산지방해양수산청, 충청남도, 대산항 해상교통관제센터, 대산항 도선사회, 세관, 출입국, 검역 등 관련자 30여명이 참석해 발표를 듣고 크루즈선 유치를 위한 토론을 진행했다.

서산시는 지난 5월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이 수행한 안전성 평가용역 결과 대산항에 11만톤급 크루즈선이 안전한 입출항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서산시는 크루즈선 유치 계획 발표를 통해, 올해 하반기부터 서산시 크루즈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가칭) 제정을 시작으로 크루즈선사 및 전문여행사, 관내 지역여행사와 지속 협의해 2024년 까지 크루즈선을 유치할 계획이다.

이날 참석한 크루즈선사, 여행사들은 자연과 역사가 어우러진 매력적인 관광자원을 보유한 서산이 국내외 관광객의 선호도가 높을 것으로 전망하고 앞으로 시와 지속 협의하기로 했다.

크루즈선은 화물운송이 아닌 순수 관광목적의 초호화 여객선으로 다양한 등급의 숙박, 식당시설, 레저활동 및 기항지 관광이 가능하다.

서산시는 해외 관광객의 지역 방문 관광효과가 크고, 지역민들의 크루즈여행이 가능한 준모항 국제 크루즈선 유치에 우선 집중할 계획이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최초의 국제 크루즈선 유치를 통해 충남의 크루즈 산업을 선도하고 국제적인 관광도시로 발돋움할 것”이라며, “글로벌 크루즈 선사와 전문여행사, 관계기관과 적극 협력해 크루즈선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양수산부는 올해 관광목적 크루즈선 무하선 입항을 시작으로 향후 내국인 대상 크루즈 운항을 계획하는 등 단계적 크루즈 운항 정상화를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