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3 14:04 (목)
尹 관세청장 "인천 해상특송물류센터 건립에 만전" 주문
尹 관세청장 "인천 해상특송물류센터 건립에 만전" 주문
  • 물류산업팀
  • 승인 2022.05.31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 해상특송장을 방문해 보고 받고 있는 관세청장
인천항 해상특송장을 방문해 보고 받고 있는 관세청장

 

윤태식 관세청장은 5월 30일 인천공항 및 인천항을 방문하여 해외직구 수입통관 현장 등을 점검하고, "전자상거래 플랫폼 업체, 입점 업체 및 물류기업 등 현장과 끊임없이 소통하여 우리 기업들의 글로벌 경쟁력을 지원할 수 있는 효율적인 전자상거래 통관체계를 조속히 마련할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항공특송과 더불어 매년 50% 이상 급증하고 있는 해상특송화물도 신속하고 안전하게 통관될 수 있도록, 2023년 완공 예정인 해상특송 물류센터 건립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하고, “간편한 해외직구 통관제도를 악용한 마약⋅총기류 등위해물품 반입은 적극 차단할 것”을 주문했다.

윤 청장은 지난주 부산항 방문에 이어 해외 여행자의 98%, 전자상거래 수출입의 76%를 처리하는 인천본부세관을 방문했다.

윤 청장은 이날 인천본부세관에서 업무보고를 받은 후,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을 방문하여 여행자 통관 현장을 점검하면서, “해외입국자 자가격리 면제(3.21),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4.18), 국제선 증편 등 여객 수요 회복*에 대비하여 여행자 통관에 지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을 지시했다.

또한, 인천세관 직원들과의 간담회 자리에서 윤 청장은‘현장에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강조하면서, “인천세관은 그 어느 세관보다도 여행자·해외직구 이용자 등 국민과 직접 마주하는 현장인 만큼,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행정 서비스 개선에 최선을 다하고, 국민들의 수요와 의견을 끊임없이 청취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