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수산물 수출 역대 2위…김 5억불 첫 돌파
작년 수산물 수출 역대 2위…김 5억불 첫 돌파
  • 수산산업팀
  • 승인 2018.01.08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수산물 수출이 역대 두 번째를 기록했다. 김 수출은 역대 최대로 수산물 수출 증가를 견인하였다.

해양수산부는 2017년 우리나라 수산물 수출액이 전년(21억3000만달러) 대비 약 9.5% 증가한 23억3000만달러로 잠정 집계되었다고 밝혔다.

수산물 수출액이 23억달러를 돌파한 것은 지난 2012년 이후 5년 만으로, 2012년 23억6000만달러에 이어 역대 2번째로 높은 기록이다.

2017년 1분기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1.0% 증가하여 연초부터 순조로운 흐름을 보였으며, 4월부터 9월까지는 사상 최초로 6개월 연속 월 수출액 2억달러를 돌파하였다.

이에 따라, 긴 연휴로 인해 조업일수가 적었던 10월을 제외하고는 매월 전년 동월 대비 높은 실적을 유지하여 역대 2위 실적을 달성하게 되었다.

수출 형태를 살펴보면 수산가공품 수출이 급증하여 사상 최초로 9억달러(24.4%↑)를 돌파하며 전체 수출 증가세를 견인하였다. 과거 원료용 냉동수산물 형태로 수출이 이루어지던 것에서 상대적으로 단가가 높은 수산가공품 중심으로 전환되어 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국가별 수산물 수출 동향을 살펴보면, 미국(2억8000만달러, 16.1%↑), 베트남(1억1000만달러, 9.2%↑), 프랑스(6000만달러, 32.5%↑)로의 수출이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하였다.

특히, 베트남으로의 수출액이 최초로 1억달러를 돌파하며 연간 1억달러 이상 수출하는 국가가 5개국으로 늘어났다. 또한, 수출 상대국 숫자도 총 144개국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하였으며, 상위 3개국(일본 중국 미국)으로의 수출비중도 축소(64%→61%)되면서 수출시장이 다변화되는 추세에 있다.

수출 1위 국가인 일본은 엔화가 약세를 보이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김(1억1000만달러, 46.6%↑)과 굴(2000만달러, 8.3%↑)의 수출 증가 등에 힘입어 총 7억7000만달러(4.7%↑)를 수출하였다.

중국은 김(9000만달러, 30.1%↑), 대구(4000만달러, 46.9%↑) 등의 품목이 호조를 보였으나, 참치(3000만달러, 10.6%↓)와 오징어(2000만달러, 26.4%↓)의 수출이 감소함에 따라 총 수출액 3억7000만달러(0.9%↓)를 기록, 전년에 비해 소폭 감소하였다.

미국은 김(9000만달러, 23.1%↑), 이빨고기(5000만달러, 39.6%↑) 등의 수출이 증가하면서 2억8000만달러(16.1%↑)를 수출하였으며, 태국도 참치(1억4000만달러, 29.3%↑), 김(7000만달러, 32.3%↑) 등 주력 품목의 수출이 증가함에 따라 2억4000만달러(32.8%↑)를 수출하였다.

품목별로 수산물 수출 동향을 살펴보면, 사상 최초로 5억달러를 돌파한 김(5억1000만달러, 45.3%↑)의 수출 증가세가 두드러졌으며, 참치(6억3000만달러, 8.6%↑), 이빨고기(6000만달러, 24.5%↑), 게(6000만달러, 27.0%↑) 등도 각각 사상 최고 실적을 달성하며 수출 증가세를 견인하였다.

수출 1위 품목 참치는 전년 대비 8.6% 증가한 6억3000만달러의 수출액을 기록하였다. 태국(1억4000만달러, 29.3%↑)으로의 원료용 참치 수출이 늘어나고, 프랑스(5000만달러, 16.5%↑), 이탈리아(4000만달러, 19.2%↑), 스페인(3000만달러, 65.3%↑) 등 유럽 국가로 횟감 및 스테이크용 참치 수출이 늘어난 데 힘입은 것으로 분석된다.

김은 전 세계적으로 수요가 증가하면서 최초로 수출 5억달러를 달성하였다. 일본(1억1000만달러, 46.6%↑), 중국(9000만달러, 30.1%↑), 미국(9000만달러, 23.1%↑) 등 기존의 주요 수출 상대국 외 러시아(2000만달러, 317.7%↑), 캐나다(2000만달러, 45.9%↑), 호주(1000만달러, 51.5%↑) 등 새로운 시장으로의 수출도 크게 증가하였다.

다만, 오징어는 전 세계적인 어획량 감소에 따른 재고 부족 등으로 전반적으로 수출이 감소하며 전년 대비 30.9% 감소한 8000만달러의 수출액을 기록하였다.

노진관 해수부 수출가공진흥과장은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수산물 수출이 역대 2위 실적을 달성하고, 참치, 김 등이 사상 최고치를 달성하는 등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다”며, “올해도 원화 강세, 비관세장벽 강화 등으로 수출 여건이 녹록치 않을 것으로 전망되나, 수출시장 다변화와 고부가가치화에 역점을 두고 수출 증가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3, 1307호(여의도동 코오롱포레스텔)
  • 대표전화 : (02)739-2251~4
  • 팩스 : (02)738-80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여상
  • 명칭 : (주)한국해사신문사
  • 제호 : 해사신문
  • 등록번호 : 110111-0428228
  • 등록일 : 1986-09-15
  • 발행일 : 1986-09-15
  • 발행인 :
  • 편집인 : 윤여상
  • 해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해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mn211@cho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