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NH센코, 부산신항 웅동배후단지에 물류센터 건립
日 NH센코, 부산신항 웅동배후단지에 물류센터 건립
  • 해사신문
  • 승인 2017.05.17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청장 진양현)은 지난 12일 경제자유구역청 대회의실에서 일본 글로벌 물류기업 NH센코사와 총 1300만달러(155억원) 규모의 물류센터 건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NH센코의 일본 모기업인 센코사는 일본 국내 458개 지점과 전세계 22개국 43개 도시에 지점을 보유하고 있으며, 2016년 매출 4340억엔(약 4조3000억원), 임직원 1만3000명을 거느린 글로벌 물류기업이다.

센코는 2015년 8월 일본의 니가타운수, 한국의 화성익스프레스와 합작하여 부산진해 경제자유구역 웅동배후부지에 NH센코를 설립했다.

NH센코는 이번 투자를 통해 웅동배후부지에 6400평 규모의 2층 창고, 800평 규모의 냉동 창고를 포함한 물류센터를 건설 중에 있으며 올해 10월 준공 예정이다.

이 물류센터는 미국, 유럽 등지에서의 수입품을 부산항 신항 배후부지로 운송하여 가공·조립 등 부가가치 작업을 거친 후 일본 국내의 동·서부 지방 항구로 운송하는 기능을 담당할 예정이다.

NH센코의 이번 투자를 통해 50명 이상의 고용 창출 효과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진양현 청장은 “NH센코의 이번 투자 결정은 부산항 신항의 동북아 물류허브로서의 지리적 우수성을 다시 한번 입증한 것으로서, 글로벌 물류기업들의 추가적인 유치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3, 1307호(여의도동 코오롱포레스텔)
  • 대표전화 : (02)739-2251~4
  • 팩스 : (02)738-80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여상
  • 명칭 : (주)한국해사신문사
  • 제호 : 해사신문
  • 등록번호 : 110111-0428228
  • 등록일 : 1986-09-15
  • 발행일 : 1986-09-15
  • 발행인 :
  • 편집인 : 윤여상
  • 해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해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mn211@cho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