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0-18 15:08 (월)
여수 오동도 앞 해상 급유선 기름 780ℓ 유출…80% 방제마쳐(종합)
여수 오동도 앞 해상 급유선 기름 780ℓ 유출…80% 방제마쳐(종합)
  • 해양환경팀
  • 승인 2021.09.06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후 1시54분쯤 전남 여수 오동도 북방 B투묘지에서 기름이 유출돼 해경이 방제작업을 진행 중이다.(여수해경 제공)2021.9.5


전남 여수시 오동도 앞 해상에서 작업 중인 급유선에서 기름 약 780ℓ가 유출돼 해경이 긴급 방제작업을 진행 중이다.

5일 여수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54분쯤 전남 여수 오동도 북방 B투묘지에서 작업 중이던 5328톤급 외국적 석유제품운반선 A호와 699톤 급유선 B호에서 저유황 연료유 약 780ℓ가 유출됐다.

해경은 경비함정 16척과 유관기관 2척, 민간방제선 2척, 민간어선 5척, 항공기 1대를 동원해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해수유동예측시스템을 가동해 해양오염 사고현장 주변 약 2.7㎞해상까지 방제범위를 넓혀 유흡착포 등을 이용한 방제작업을 진행했다.

추가 해양오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방제선을 동원한 오일펜스를 설치, 기름 포집으로 수거하고 자연 소멸 작업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번 사고는 석유제품운반선 A호가 급유선 B호로부터 연료유를 공급받던 중 연료유가 넘치며 해상으로 기름이 흘렀다.

당초 유출된 기름은 약 20ℓ로 알려졌으나 이후 780ℓ인 것으로 다시 확인됐다. 현재 방제작업은 약 80% 정도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 관계자는 "방제작업 마무리 후 선박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자세한 사고원인과 유출량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며 "조사를 통해 위법사항이 발견되면 엄청 처벌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