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06-18 18:59 (금)
자유무역지역내 농축산물 가공식품 수출길 열린다…조건부 입주허용
자유무역지역내 농축산물 가공식품 수출길 열린다…조건부 입주허용
  • 항만산업팀
  • 승인 2021.06.08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무역지역법 개정안이 8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되면서 자유무역지역 내 농축산물 가공식품 수출길이 열리게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날 국무회의에서 '자유무역지역의 지정 및 운영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의결됐다고 밝혔다.

최근 중국 등을 중심으로 가정간편식(HMR) 시장이 빠르게 성장함에 따라, 소고기, 분유 등 농축산물을 원재료로 가공한 고부가 가공식품의 수출을 확대할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다.

이번 법 개정으로 그동안 자유무역지역에 입주가 제한되던 농축산물(63개 양허관세 품목) 제조·가공업체는 전량 재수출 및 물품관리체계 구축 등 조건부로 입주가 허용된다.

이에 따라 저렴한 임대료, 관세유보 등의 혜택을 제공하는 자유무역지역에서 고부가 농축산물 가공식품의 수출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개정안에는 양허관세 농축산물의 국내 밀반출 사전차단 내용도 담겼다. 이는 국내 밀반출로 인한 농가 피해를 차단하기 위해 도입됐다.

이밖에 자유무역지역내 물품 반출입과 관련된 제도도 개선됐다.

미반출·양도 물품 매각의 경우 물류흐름 개선을 위해 입주계약 해지자가 외국물품 등을 6개월내 자유무역지역 밖으로 반출 또는 다른 기업체에 양도하지 않는 경우 세관장이 매각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물품을 옮겨 싣는 환적화물은 반입신고 대상에서 제외되어 왔으나 최근 환적화물을 이용해 밀수입, 원산지 세탁 등이 발생함에 따라 신고하도록 조치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법안 시행에 앞서, 하위규정 개정 등 필요한 조치를 조속히 마무리하고 자유무역지역에 고부가 농축산물 수출기업을 적극 유치해 수출증가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