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06-18 18:59 (금)
현대삼호중, 협력사직원 1만여명 백신 접종 휴가 지원
현대삼호중, 협력사직원 1만여명 백신 접종 휴가 지원
  • 조선산업팀
  • 승인 2021.06.07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김형관)이 회사와 사내협력사 전 직원 약 1만1000여 명에게 코로나19 백신 접종 휴가를 주기로 했다.
 
유급휴가는 백신 접종 당일과 몸에 이상이 있을 경우 그 다음날까지로, 2차 접종까지 감안하면 최소 이틀에서 최대 나흘 간이다. 대상기간은 6월 2일부터 올 연말까지로 백신 접종 상황을 봐가며 연장 여부를 재검토하기로 했다.
 
현대삼호중공업은 특히 사내협력사가 직원에게 코로나19 백신 접종 휴가를 줄 수 있도록 유급휴가에 소요되는 비용도 전액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조치로 혜택을 받는 사내 생산과 설계 협력사 직원은 총 7400여 명에 달한다.

현대삼호중공업은 지난해 3월 코로나19 팬데믹 선언 이래 사내 감염자 확산 방지를 위해 사내 출입자 체온 측정, 정기적인 소독과 홍보, 회사 직원과 선주선급, 외국인 근로자 등에 대한 코로나19 전수 조사 등 다양한 노력을 경주해 왔다.
 
현대삼호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백신 접종 휴가 지원을 통해 우리 지역사회가 하루라도 빨리 집단 면역과 일상 회복을 달성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