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03-08 14:56 (월)
DHL코리아, '글로벌 이커머스 웨비나' 25일 개최
DHL코리아, '글로벌 이커머스 웨비나' 25일 개최
  • 물류산업팀
  • 승인 2021.02.18 0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적인 국제특송기업 DHL 코리아(대표 한병구)가 오는 25일 ‘DHL 글로벌 이커머스 웨비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웨비나는 ‘포스트 브렉시트’를 주제로, 2021년부터 변화되는 영국 통관 규정과 접근 전략을 공개한다.

DHL코리아는 국내 쇼핑몰 및 유통 사업자들의 영국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에 도움을 주기 위해 웨비나를 개최하게 됐다.
DHL 코리아 이커머스팀, IT 팀뿐만 아니라 이베이코리아, 월드퍼스트 등 파트너사의 각 분야 전문가들이 발표자로 나서, 브렉시트가 영국 이커머스 시장에 미치는 영향과 영국 시장 판매 전략, 변화된 통관 규정, DHL의 이커머스 솔루션 등 영국에 판매중이거나 영국 시장 진출을 준비하는 이커머스 사업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웨비나는 △브렉시트 이후 변화되는 영국 이커머스 통관 규정, △한눈에 알아보는 DHL 이커머스 솔루션, △코로나19 및 브렉시트 이후의 영국 이커머스 시장 진출, △브렉시트 이후 영국 이커머스 셀러가 고려해야 할 사항 등 4개의 세션으로 구성됐다.

DHL코리아는 해외 이커머스 시장에 판매하는 국내 셀러들에게 보다 전문적인 정보와 인사이트를 전달하기 위해 올해 총 6회의 웨비나를 진행할 계획이다.

DHL코리아 한병구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크로스보더 이커머스 시장이 더욱 활성화되며, 해외로 판매하는 국내 유통사업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라며 “특히 중소 셀러들은 브렉시트 등 해외 이슈에 따라 변하는 국가별 통관 규정 및 IT 솔루션에 대해 어려움을 토로하고 있는 만큼 DHL코리아의 노하우를 공유하여 국내 사업자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번 ‘DHL 글로벌 이커머스 웨비나’는 영국 이커머스 시장 진출을 준비하는 사업자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오는 24일까지 사전등록 페이지(https://bit.ly/36uVyCF)에서 신청하면 된다.

한편, DHL 익스프레스는 전자상거래 수요 증가에 따라 인천 화물터미널(게이트웨이) 시설 확장을 위해 약 1750억원의 투자 계획을 발표하고, 지난해 9월부터 착공에 들어갔다. DHL 인천 화물터미널은 2022년 상반기 완공될 예정이며, 이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DHL 익스프레스의 가장 큰 화물터미널이 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