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03-08 14:56 (월)
靑NSC "이란 국민·선박 억류 해제 위해 범정부 차원의 노력"
靑NSC "이란 국민·선박 억류 해제 위해 범정부 차원의 노력"
  • 해양안전팀
  • 승인 2021.01.18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청와대 제공)


청와대 국가안전보장회의(NSC)는 14일 이란 혁명수비대의 한국 선박 억류 사태와 관련해 정부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우리 국민과 선박의 조속한 억류 해제를 위해 범정부 차원의 노력을 해나가기로 했다.

청와대는 이날 오후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개최해 이같이 논의했다고 밝혔다.

최종건 외교부 제1차관은 지난 10일부터 이란을 방문해 한국 선박 억류 해제를 요구했으나 뚜렷한 성과를 거두지 못하고 이날 귀국했다. 이란 측은 '환경오염 물질 배출'을 이유로 사법절차에 개입할 수 없다는 입장만을 반복하고 있다.

또 상임위원들은 북한의 8차 당 대회 개최 결과 등 한반도 정세를 평가하고, 미국 신행정부 출범을 앞두고 한미 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 노력에 공백이 없도록 관련 대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국내외 상황도 점검하고, 필요한 대책을 강구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