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9-19 11:48 (토)
선원노련, 마스크 50만장 배포…장금상선·범진상운 기부
선원노련, 마스크 50만장 배포…장금상선·범진상운 기부
  • 부산취재팀
  • 승인 2020.09.17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장금상선 이성수 상무이사, 선원노련 정태길 위원장, 범진상운 정영섭 대표
왼쪽부터 장금상선 이성수 상무이사, 선원노련 정태길 위원장, 범진상운 정영섭 대표

전국해상선원노동조합연맹(선원노련, 위원장 정태길)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매일 100명대로 유지되며, 가을 대유행이 예견되고 있는 상황에서 선원들의 감염을 막기 위해 마스크를 대량 공급한다.

선원노련은 16일 오후 1시 부산 마린센터 3층 회의장에서 장금상선(대표 정태순)과 범진상운(대표 정영섭)으로부터 마스크 50만장을 기부받는 전달식을 가졌다.

선원노련 정태길 위원장은 전달식에서 “현재 매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0명대에 머물며, 다가오는 가을 대유행이 우려되고 있어, 선제적으로 마스크를 대량으로 배포하게 되었다”며, “장금상선과 범진상운의 선원복지 향상을 위한 마스크 기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정 위원장은 “선원노련은 그간 선원들의 마스크 수급이 어려운 가운데서도 직접 구입, 정부 제공 등 마스크을 확보해, 선원들에게 37만장을 배포했다”며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노력의 성과로 현재까지 조합원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무하며, 앞으로도 철통방어로 선원들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선원노련은 이전까지 직접 구입한 10만장, 정부 제공 공적마스크 20만4000장 한국선주협회 구입 7만장 등 총 37만4000장을 확보해 선원들에게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