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8-08 15:43 (토)
해변 입양 공모전 개최…깨끗한 해변 만든다
해변 입양 공모전 개최…깨끗한 해변 만든다
  • 해양환경팀
  • 승인 2020.07.20 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20일부터 8월 21일까지 아이디어 공모

해양수산부와 해양환경공단은 7월 20일부터 8월 21일까지 ‘해변입양(Adopt-A-Beach) 사업’의 명칭과 운영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해변 입양’이란 1986년 미국 텍사스 주에서 시작된 민간참여 캠페인으로, 어린아이를 입양하여 양육하듯 개인・단체・기업 등이 특정 해변을 자발적으로 입양하여 책임감을 가지고 해양쓰레기 수거, 경관 개선 등의 활동을 하는 제도이다.

우리나라에는 기업체와 연안을 연계하여 주기적으로 정화활동을 하는 ‘1사 1연안제도’ 등은 있었으나, 단순 정화활동에서 벗어나 민간에서 주도적으로 캠페인 등 다양한 형태로 해변을 관리하는 프로그램은 아직 없었다. 이에, 해양수산부는 올해 하반기부터 제주도의 해변을 대상으로 해변 입양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내년부터는 전국으로 확대하여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공모전은 국민들이 ‘해변 입양’을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사업 명칭과 입양한 해변을 관리하기 위한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함께 공모한다. 사업 명칭과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동시에 응모하는 것은 가능하나, 분야별로 1개씩만 응모할 수 있으며, 개인, 법인 및 단체 등 누구나 자유롭게 응모할 수 있다. 응모를 원하는 사람은 ‘해변입양 공모전 누리집(www.koem-adopt-a-beach.com)’에서 제출서류를 내려 받아 작성한 뒤 ‘접수/확인’ 게시판에 제출하면 된다.

해양수산부와 해양환경공단은 전문가 심사단을 통해 해변 입양사업 명칭에 대해서는 대중성, 창의성 등을 심사하고, 프로그램 아이디어에 대해서는 효과성, 실현가능성 등을 심사하여 각 7점의 수상작을 선정할 예정이다. 이들에게는 해양수산부 장관상,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상과 함께 총 상금 1090만원이 주어진다. 수상작은 내년부터 시행될 ‘해변 입양 사업’의 명칭과 프로그램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공모전 누리집(www.koem-adopt-a-beach.com)에서 확인하거나, 누리집의 1:1 문의 게시판, 해양환경공단의 공모전 운영사무국(02-3210-9590)을 통해 문의해도 된다.

송명달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관은 “해변 입양사업이 성공적으로 시행되기 위해서는 국민들에게 친근한 사업 명칭과 다양하고 효과적인 프로그램이 필요하다”라며, “국민 모두가 한 뜻으로 우리 해변을 깨끗하게 지켜나갈 수 있도록 이번 공모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