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6-01 16:15 (월)
포항해수청 "울릉발 택배수송 적극 해결키로 뜻 모아"
포항해수청 "울릉발 택배수송 적극 해결키로 뜻 모아"
  • 해운산업팀
  • 승인 2020.05.15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지방해양수산청(청장 지일구)은 썬플라워호 운항 종료(2.28.)로 울릉발 택배화물 처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울릉주민의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14일 포항해수청에서 울릉군수와 업무협의를 통해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그동안 울릉주민은 현지에서 생산하는 해삼, 소라, 산나물 등 농수산물을 매일 운항하는 썬플라워호를 통해 전국 각지로 탁송해 왔으나, 썬플라워호 운항 종료로 포항~울릉 간 부정기로 운항하는 화물선 2척에 나누어 처리하고 있는 실정이다.

하지만, 이 두 선박이 울릉 기준으로 화, 목, 토 같은 날 출발함으로써 울릉주민은 택배화물을 매일 탁송할 수 없는 어려움에 처해지게 되었다.

이같은 울릉주민의 애로를 해결하기 위해 포항해수청에서는 선박 운항일정을 조정코자 두 선사와 여러 차례 협의한 바 있으나 조정되지 않고 있으며, 1척은 포항청, 1척은 인천청에 신고된 부정기 화물선으로 관련 법규상 마땅한 행정처분의 수단이 없어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에 포항해수청과 울릉군은 울릉군이 제공하는 선사에 대한 다양한 인센티브를 활용하여 이 문제를 적극 해결하기로 하고, 우선 5월 중 울릉군, 선사 등이 참가하는 간담회를 개최하여 이 문제가 안고 있는 여러 가지 사항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논의한 후, 6월 중 합의를 도출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