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6-03 18:14 (수)
통영시민 여객선운임 '반값'…KSA, 시스템 구축 완료
통영시민 여객선운임 '반값'…KSA, 시스템 구축 완료
  • 해양레저관광팀
  • 승인 2020.04.09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통영시는 주민등록상 거주지가 통영인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여객선 운임을 50% 지원한다.
 
이번 통영시민 여객선 운임지원은 KSA(한국해운조합, 이사장 임병규)가 이 사업을 위한 시스템 구축을 4월 6일 완료함에 따라 본격적으로 시행하게 되었다.
 
이로써 주민등록상 거주지가 통영시인 사람은 해운조합의 여객선 전산매표시스템을 통해 실시간으로 통영시민임을 확인하고 거주가 확인된 통영시민은 여객선 운임을 50% 감면받는다. 단 차량 운임 및 터미널 이용료는 할인적용에서 제외된다.
 
해운조합은 지난 1월부터 석달간 통영시민 여객선 운임지원 관리시스템 구축 및 프로그램 개발을 진행해 왔다. 3개월간의 시스템 구축기간 동안 해운조합은 전산매표시스템과의 연계 및 도입 장비의 구성을 진행하고 이후 통영시민 인증을 위한 관련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또한 통영시와의 협의를 거쳐 지난 3월에는 관리시스템의 시범운영을 성공적으로 완료하며 통영시민 여객선 운임지원 사업을 위한 시스템 구축을 마무리 지었다.
 
이외에도 해운조합은 올해 초 통영지역의 도서민 승선절차 간소화 시스템 구축 및 운영을 위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도서민 승선절차 간소화 시행을 성공적으로 정착시킨 바 있다.
 
이를 통해 통영 도서민은 거주지 소재 읍면 주민센터에서 사진을 등록하면 여객선 이용시 매표·승선 담당자가 전산매표시스템과 스캐너의 사진 정보를 대조해 신분증 확인 절차를 대신함으로써 신분증을 제시하지 않아도 승선이 가능케 되었다.

KSA 임병규 이사장은 "이 시스템은 승선절차 간소화로 인해 여객선 이용시 신분증을 2회 제시하는 등 기존의 불편함을 해소하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면서, "여객선 운임지원 및 승선절차 간소화 등 여객운송 편의를 위해 해운조합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