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2-19 21:23 (수)
여수해상서 유조선 화재…해경, 진화 나서
여수해상서 유조선 화재…해경, 진화 나서
  • 해양안전팀
  • 승인 2020.02.12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여수 해상에서 유조선 화재가 발생해 해경이 진화에 나서고 있다. 선원들은 안전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는 12일 오전 10시 6분께 여수시 남면 연도(소리도) 남방 6.5해리(약12km) 해상에서 유조선 A호(1683톤, 승선원 11명, 바이오오일 3000톤 적재)에서 화재신고를 접수받았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현재 경비함정 13척, 해경구조대, 해군 함정 2척, 소방정 1척 등이 투입되어 인명구조와 선박 안전 확보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현재 이 해역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파고 3미터의 너울성 파도가 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현재 승선원 11명의 안전과 건강상태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선원 침실에서 시작된 화재는 선내 투입된 해경 구조대원에 의해 진압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현장대응세력 확인결과 더 이상의 화재 확산은 없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해경은 화재진압 중 유류오염 대비 등 2차사고 예방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해경은 항행안전 방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