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9-23 14:03 (수)
해양수산 건설분야 시험시공 지원 신기술 선정
해양수산 건설분야 시험시공 지원 신기술 선정
  • 항만산업팀
  • 승인 2019.12.3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는 해양수산 건설분야의 신기술 활용을 촉진하고 소파블록 등 국내 항만기술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4개의 신기술과 3개의 후보 신기술을 선정하여 지원한다.

해양수산부는 해양수산 건설분야에서 경제적‧기술적 가치가 높은 국내기술의 활용도 및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2018년 1월 ‘시험시공 공모 및 지원제도’를 마련하여 시행하고 있다. 지난 10월 1일부터 11월 5일까지 시험시공 지원기술을 공모하였으며, 총 13개 신기술이 신청했다.

이후 각 지방해양수산청의 검토의견 등을 종합하고 분야별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신기술활용심의위원회(위원장 원광대 정신택 교수)’의 심의를 거쳐 최종 지원대상 신기술을 선정했다.

최종 선정된 4개의 신기술은 △세그먼트를 접합한 테트라포드형 소파블록 제조기술 △다기능 테트라포드 △수중 콘크리트 블록 구조물 시공방법 △기초혼합처리토 제조방법 및 제조장치 기술이다.

해양수산부는 4개의 신기술에 대한 시험시공을 지원하며, 이 신기술들은 2020년에 설계를 거쳐 동해, 포항, 부산 지역의 항만건설사업 등에 적용될 예정이다. 또한, 시공과정 모니터링 및 시공결과에 대한 분석, 평가, 검증을 실시하여 신뢰도 높은 실증자료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올해부터 시험시공 지원 확대와 개발자의 재신청 등 불편해소를 위해 ‘후보신기술’을 신설하여 3개의 후보신기술을 선정하였다. 후보신기술로는 △모래유실 방지용 잠제블록 △쇄석 인터로킹을 활용한 오픈 셀 케이슨 공법 △수산 생산용 월류형 소파구조물이 선정되었다. 후보 신기술은 기술력은 인정되지만 불가피하게 시험시공 대상사업이 없는 기술로, 차년도에 최우선적으로 시험시공 기회를 줄 예정이다.

해양수산부 김우철 항만기술안전과장은 “앞으로도 매년 시험시공 지원 신기술을 선정하여 지원함으로써 해양수산 건설 신기술 등이 발전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라며, “시험시공 지원을 통해 국내기술 개발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신기술 활용도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