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0 13:06 (화)
부산항, 인도 아다니항과 투자협력 추진한다
부산항, 인도 아다니항과 투자협력 추진한다
  • 항만산업팀
  • 승인 2019.11.2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항만공사(BPA)가 최근 인도를 방문해 물류단지 공동개발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등 신남방 지역 항만사업 추진을 본격화했다.

부산항만공사는 11월 19일부터 21일까지 남기찬 사장과 박호철 글로벌사업단장 등이 인도의 최대 민간터미널운영사인 아다니 포트(Adani Ports) 본사를 방문해 인도의 항만 및 물류시장 진출을 위한 구체적인 협력 및 투자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남기찬 사장 일행의 이번 방문은 아다니 포트가 운영 중인 인도 내 항만의  공동개발에 대한 구체적인 투자협력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지난 7월 부산에서 양사가 체결한 양해각서(MOU)의 후속 작업이다. 
 
남 사장 일행은 인도의 대표항만이자 최대 항만시설을 보유한 문드라항을 방문해 사업성을 타진했다. 인도 북서부 구자라트 주에 위치한 문드라항은 컨테이너, 벌크, 원유, LPG 등 다양한 화물을 처리하고 있다. 
 
또한 남 사장 일행은 인도 암다바드에 위치한 아다니 그룹 본사를 방문하여 투자 대상 및 지역을 구체화하는 투자의향서(LoI)를 체결하는 등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남기찬 사장은“이번 방문에서 역동적으로 성장하는 인도 항만의 높은 잠재성을 체감할 수 있었다”며 “아다니 포트가 운영 중인 항만과 물류시설에 대한 투자 및 상호협력을 구체화하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