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5 10:08 (금)
삼성重, 드릴십 2척 계약 해지
삼성重, 드릴십 2척 계약 해지
  • 조선산업팀
  • 승인 2019.10.30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중공업이 스위스 선사인 트랜스오션(Transocean)과 드릴십 2척에 대한 선박건조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다고 30일 공시했다.

해당 드릴십은 삼성중공업이 그리스 오션리그(Ocean Rig)사로부터 2013년 8월과 2014년 4월 각각 수주한 선박으로, 2018년 트랜스오션이 오션리그를 인수한 이후에도 건조를 이어 오다가 지난달 계약 해지 의향서를 보내왔다.

이에 삼성중공업은 트랜스오션과 2척에 대해 ▲기존에 수수한 선수금 전액(5억2400만달러) 몰취 ▲선박 소유권 귀속 등 보상 합의를 완료하고 29일자로 선박 건조 계약을 해지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드릴십 매각 등을 통해 계약 해지로 인한 재무적 영향을 최소화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