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09 17:17 (월)
개도국 해양·연안 관리자 워크숍 개최
개도국 해양·연안 관리자 워크숍 개최
  • 해양환경팀
  • 승인 2019.10.14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는 10월 14일부터 18일까지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서 개발도상국 및 소도서국 해양·연안 관리 담당자 역량 강화를 위한 ‘제4차 지속가능한 해양 이니셔티브(이하 SOI) 교육리더 훈련 워크숍’을 개최한다.

SOI(Sustainable Ocean Initiative)는 해양생물다양성 목표의 효과적인 실현을 위한 당사국 역량 강화 및 협력 체계로, 2010년 ‘제10차 생물다양성협약 당사국총회’에서 창설되었다.

SOI 교육리더 훈련 워크숍은 해양수산부가 해양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해 지원하는 국제협력 사업의 하나로, 생물다양성협약(CBD : Convention on Biological Diversity) 사무국과 국립해양생물자원관(관장 황선도)이 공동으로 주관한다.

이 워크숍의 목적은 개도국 및 소도서국의 해양‧연안 관리 담당자를 교육리더로 양성하여, 이들이 습득한 지식의 확산을 통해 전 지구적으로 해양생물다양성을 보전하고 해양의 지속가능한 이용을 도모하는 데 있다. 현재까지 총 45개국에서 46명이 참가한 바 있으며, 참가자들은 귀국 후 지속가능한 해양 보전을 위해 각국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4회째를 맞은 이번 워크숍에는 아프리카 6개국, 아시아‧태평양 5개국, 중남미 4개국, 중동‧유럽 2개국 등 총 17개국의 해양‧연안 관리 담당자가 참석한다.

이번 워크숍은 해안지대 통합관리, 해양공간계획, 해양생물다양성 보전에 관한 인식 제고 및 역량 강화를 위한 이행방안 수립 등을 주제로 진행된다. 워크숍 종료 후 참가자들은 지속가능한 해양의 실현을 위해 필요한 소속 부처 및 기관의 역량 강화방안 등을 포함한 훈련시행계획을 제출하게 되며, 이 계획은 향후 자국의 해양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정책 추진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명노헌 해양수산부 해양생태과장은 “이번 SOI 교육리더 훈련을 통해 해양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정보들이 공유되어, 전 세계 해양생태계 보전‧관리가 강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