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9-19 17:42 (목)
유니패스 해외수출 민관협의회 개최…중기 동반성장 등 논의
유니패스 해외수출 민관협의회 개최…중기 동반성장 등 논의
  • 물류산업팀
  • 승인 2019.09.06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세청은 8월 30일 서울세관에서 ‘2019년 유니패스 해외 확산 민관협의회’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관세청은 매년 한국형 전자통관시스템인 유니패스의 해외수출 확대 및 관련 수출기업의 지원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자정부 수출 관련 정부기관, 민간기업이 참여하는 민관협의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

이날 회의에는 유니패스 수출에 참여하고 있는 민간기업을 비롯하여 행정안전부, 코이카 등 전자정부 수출 유관기관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올해는 중소 ICT기업의 해외시장 경쟁력 확보를 위한 동반성장 방안을 비롯해, 전자정부 수출 확대를 위한 부처간 연계강화, 정부개발원조(ODA) 사업을 통한 개도국의 실질적 지원방안 등의 안건에 대해서 논의를 하였다.

이날 회의를 주관한 이진희 관세청 정보기획과장은 “관세청을 비롯한 전자정부 수출 유관기관은 AI, 빅데이터 등 신기술이 접목된 지속성장 가능한 전자정부 수출 모델 개발, 해외 사업 위험관리 강화 및 초보 ICT기업의 동반성장을 지원할 수 있는 수출전략 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관세청은 2005년 카자흐스탄에 유니패스를 처음 수출한 이후 지금까지 해외 13개국과 4억1270만달러 누적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