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7-22 10:43 (월)
KOEM,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에 어린 넙치 22만미 방류
KOEM,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에 어린 넙치 22만미 방류
  • 해양환경팀
  • 승인 2019.07.09 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태안군(군수 가세로)과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내 수산자원 증대를 위해 어린 넙치 22만마리를 방류했다고 8일 밝혔다.

방류된 넙치는 관련 전문기관으로부터 수산생물 전염병 검사 및 유전자 검사 등을 모두 통과한 건강한 종자들로 6cm 이상의 어린 치어만을 선별하여 방류하였다.

특히, 이번 방류사업에서는 종자 생산장의 ▲생산 환경 점검 ▲사육과정 확인 ▲종자크기 및 중량 ▲방류물량 확인 ▲현장방류 점검에 이르는 전 과정에 관할 어촌계장 등 지역 주민이 참여했다. 이러한 해양보호구역 지역 참여사업을 통해 공단과 태안군은 수산자원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단은 이러한 방류사업 외에도 ▲해양보호구역 관리/감시 ‘명예지도원 제도’ ▲지역관리위원회 운영 ▲해양보호구역 안내판 설치 ▲연안오염방지대책 수립 및 쓰레기 수거 사업 등 다양한 주민 참여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공단은 해양보호구역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해양보호구역 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