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4 18:16 (월)
여수광양항만공사, 광양항 이용고객과 소통 나서
여수광양항만공사, 광양항 이용고객과 소통 나서
  • 항만산업팀
  • 승인 2019.07.05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지난달 26일 월드마린센터에서 광양항 이용 선사 및 대리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한 항만 입출항 체계 확립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선박 입출항 체계를 명확히 하는 사항과 정박료 면제 대상 사례 등을 알리고 선사 및 대리점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특히 백일성 씨앤씨해운 이사 등 참석자들은 현행 선박입출항 관련 규정상 연안화물선의 경우 24시간 이전 신고는 해상여건 등으로 준수가 어려운 점이 있어 융통성 있는 정책이 필요하다고 건의하기도 했다.

공사는 이날 제시된 건의 및 애로사항에 대해 검토 후 자체 조치 가능한 사항은 즉시 개선하고, 나머지 사항은 항만 당국에 건의해 안전한 항만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