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4 08:13 (목)
문성혁 장관 부산 방문…해진공 창림기념식 등 참석
문성혁 장관 부산 방문…해진공 창림기념식 등 참석
  • 해양정책팀
  • 승인 2019.07.05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5일 오후 원양산업발전 포럼과 해양진흥공사 창립 1주년 기념식에 참석하기 위해 부산지역을 방문한다.

먼저, 문 장관은 이날 오후 2시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 개최되는 ‘원양산업발전 포럼’에 참석한다. 이번 포럼은 원양산업의 현안을 공유하고 의견 교환을 통해 국제적인 조업여건 변화에 대응하는 등 원양산업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원양업계, 학계, NGO 단체 등 100여 명이 자리를 함께한다.

문 장관은 축사에서 "우리 원양산업이 연안국 자원보호, 국제기구의 규제 강화, 선박 노후화, 원양선사 경영 불안정 등 국내외적으로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며, "이번 포럼을 통해 당면과제 극복을 위한 좋은 의견이 많이 제시되어 원양산업이 재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한다.

포럼에 이어 문 장관은 감천항을 방문, 원양어선(제718오룡호, 416톤)에 승선하여 조업시설, 생활환경 등을 점검하고 어선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이날 오후 4시 30분에는 누리마루 APEC하우스에서 열리는 ‘한국해양진흥공사 창립 1주년 기념식’ 행사에 참석한다.

문 장관은 축사를 통해 “해양진흥공사는 출범 이후 선사들의 선박확충과 경영 안정을 적극 지원하고 해운재건의 기틀을 다지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하고, 앞으로도 해운산업 전담 지원기관으로서 해운재건의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기 위해 역할과 책임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