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항 미세먼지 줄이자…민관 협약 체결
울산항 미세먼지 줄이자…민관 협약 체결
  • 항만산업팀
  • 승인 2019.05.16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와 울산항만공사, 동원동부익스프레스, 대한통운 등 4개 기관(기업)이 13일 오후 4시 시청 시민홀(의사당 1층)에서 ‘울산항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3월 14일 발표한 ‘울산형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의 일환으로 울산항의 미세먼지 및 미세먼지 생성물질의 배출을 저감하고 대기환경을 적정하게 관리 보전하기 위해 상호 협력을 목적으로 한다.

참여 기관(기업)은 협약서에서 △울산항 대기오염물질 측정망 설치 운영 협력 △울산항 하역 보관 중에 발생하는 시설 장비 개선 지원 △기업체 자발적 울산항 미세먼지 저감대책 수립 시행 △기타 미세먼지 저감사업 발굴을 위해 지속적 협력하기로 했다.

울산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내 주요 미세먼지 배출원인 울산항의 미세먼지를 적극적으로 관리하여 ‘울산형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의 목표인 ‘2022년까지 미세먼지 오염물질 배출량 40% 이상 감축’ 달성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울산형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은 총 6개 분야, 23개 사업으로 구성되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