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항서 50대 선원 바다에 빠져 숨져
서귀포항서 50대 선원 바다에 빠져 숨져
  • 해양안전팀
  • 승인 2019.03.15 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조윤만)는 지난 6일 밤 서귀포항 8부두 인근 해상에 빠진 이모씨(60년생, 선원, 부산)를 구조하였으나 끝내 숨졌다고 밝혔다.

이날 밤 9시 50분께 이씨를 서귀포항 인근으로 태워다 준 택시기사가 만취상태인 이씨의 행동이 불안해 지켜보다 따라가 해상에 빠져 있는 것을 보고 119를 경유하여 서귀포해경에 신고했다.

서귀포해경은 서귀포파출소 경찰관과 연안구조정 등을 사고현장에 급파하고 연안구조정을 이용하여 이씨를 구조하여 응급처치를 하고 119구조대에 인계하였고 이씨는 서귀포시 소재 병원으로 긴급 후송되었지만 끝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서귀포해경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