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고성 남포항 준설선 작업자 사망
경남 고성 남포항 준설선 작업자 사망
  • 해양안전팀
  • 승인 2019.03.15 0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는 6일 오후 2시 6분경 경남 고성군 수남리 남포항에서 준설선 작업 중 김모(60년생, 여수거주)씨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통영해경은 이날 오후 2시 6분경 김씨가 남포항에서 작업 중 준설선 와이어가 터지며 맞아 급히 병원으로 이송하였으나 사망했다고 전했다.

통영해경은 목격자, 주변CCTV 등을 통하여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