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민식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현장행보 본격 개시
차민식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현장행보 본격 개시
  • 항만산업팀
  • 승인 2018.12.07 0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민식 제4대 여수광양항만공사(이하 공사) 사장이 여수항과 광양항의 각종 현안들을 챙기기 위한 현장행보에 나섰다.

공사에 따르면 지난달 5일 취임한 차 사장은 같은달 7일 철강 원료와 제품 수출입의 전진기지인 원료·제품부두 현장을 점검하는 것으로 현장행보의 첫 걸음을 시작했다.

이어 보안감시센터를 방문해 24시간 항만보안에 전력하는 보안요원들을 격려하기도 했다.

지난달 16일에는 광양항 항만배후단지 입주기업 현장간담회를 개최했으며, 22일에는 리뉴얼 대상 시설인 낙포부두 현장 등 여천지역 위험물 취급부두를 점검하고 부두 운영관계자와 면담하는 등 현장중심 경영을 행보를 이어갔다.

차 사장은 “수시로 여수항, 광양항 현장을 살펴보고 현장에서 일 하시는 분들과 소통하고 생각을 나눠야 현안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현안 해결책을 현장으로부터 찾는 현장중심의 경영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