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I, 2019년도 일괄인상율 'Zero'
KP&I, 2019년도 일괄인상율 'Zero'
  • 해운산업팀
  • 승인 2018.12.06 0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선주상호보험(회장 박정석)은 5일 이사회에서 2019년도 일괄인상율(General Increase)을 'Zero'로 하기로 결정했다.

Korea P&I는 전년 대비 물가상승, 대형사고로 인한 재보험료 증가 등 보험요율 인상요인에도 불구하고, 장기불황으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멤버사에 조금이라도 힘이 되고자 'Zero' 인상률을 적용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Korea P&I는 인상요인은 투자수익재고와 경영합리화를 통해 극복하겠다고 밝혔다.

이로써 Korea P&I는 2014년도에 4.5%를 인상한 것을 제외하고는 2011년부터 8년에 걸쳐 'Zero' 일괄인상률을 적용하고 있다. 이에 반해 해외클럽들은 2011년~2016년 사이 매년 5~10%씩 인상률을 동기간 누적 35%를 초과하는 일괄인상률을 적용하고 있다고 Korea P&I는 전했다.

Korea P&I는 "다년간에 걸친 보험료 동결은 적극적인 위험관리와 경영혁신을 통해 안정적인 재무구조를 확보하였기 때문에 가능한 것으로 2017년 말 기준 위험기반자본비율(RBC)은 507%를 기록한 바 있다"고 전했다.

500%가 넘는 RBC비율은 국내 손해보험업계 최고수준으로 올해 보험회사 신용평가전문기관인 미국의 AM Best로부터 7년 연속 A-(Excellent) 신용등급을 획득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