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촌어항공단, 해양박물관과 손잡고 해양수산문화 보존 나서
한국어촌어항공단, 해양박물관과 손잡고 해양수산문화 보존 나서
  • 해사신문
  • 승인 2018.12.04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해양박물관(관장 주강현, 이하 박물관)과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최명용, 이하 공단)이 해양문화 및 어촌 어항 어장의 수산문화 인식 확산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 기관은 지난달 30일 해양수산 문화 보존 및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박물관 주강현 관장과 공단 최명용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두 기관은 해양수산 자료의 발굴 및 보존, 전시를 통한 대국민 문화 확산과 교육에 대한 관심 제고를 위하여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데 합의했다.

이에 따라 △해양수산·어촌어항 및 어업유산 관련 전시와 자료수집 교류 △학술자료 공유 및 공동연구 △교육프로그램 공동개발 등에 대해 서로 협력하고, 해양수산 문화의 발전 및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주강현 박물관장은 “한국어촌어항공단과의 유기적인 협력을 통하여 어촌‧어항‧어장의 전시홍보는 물론, 해양수산 문화의 유익한 정보 및 연구자료 등을 제공하면서 대국민 인식을 높여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최명용 공단 이사장은 “국립해양박물관과의 협력을 통해 박물관이 갖춘 전시 인프라를 활용하여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어촌‧어항‧어장을 널리 알리고 수산문화를 확산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