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 용접환경 모사 실증설비 구축
현대중, 용접환경 모사 실증설비 구축
  • 조선산업팀
  • 승인 2018.09.03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 중앙기술원이 용접시험의 정밀도 향상을 위해 최근 용접시험동에 '용접환경 모사 실증설비'를 구축했다.

이번에 새로 구축한 실증설비는 용접 가시화설비(아크와 쇳물의 형상을 간접 확인하는 설비), 송급성 설비(용접와이어의 공급 상태 확인 설비) 등 6종이다.

이들 설비는 영상 70도(℃)에서 영하 40도까지 다양한 환경에서 용접 품질을 시험할 수 있다.

현대중공업은 이들 설비를 활용해 무예열 용접기술, 극지용접 기술 등을 개발, 점차 강화되는 국제 용접규정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품질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