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8 17:24 (화)
해양부, ‘건전한 생선회 외식문화’ 홍보
해양부, ‘건전한 생선회 외식문화’ 홍보
  • 나기숙
  • 승인 2004.05.03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선회 알고 먹으면 더 맛있어요”

해양수산부는 한국음식업중앙회와 공동으로 건전한 생선회 외식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각종 소비자 보고활동을 5월부터 전개하기로 했다.

우선 국내에서는 횟감으로 가장 많이 소비되는 국산 광어, 우럭, 참돔, 농어, 전어 등 16개 어종의 모습과 생선회 상태로 접시에 담겨진 사진을 인쇄한 포스터 2만부를 전국 생선회 취급업소 등에 배포하고 부착키로 했다.

더불어 어업인과 생선회 취급업소,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비브리오 예방법 등 국민건강을 위한 다양한 홍보활동도 벌이기로 했다.

또 수입수산물이 국내산으로 허위표시돼 팔리는 등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판매행위에 대해 강력히 대처하기로 하고 수입활어에 대한 원산지 표시제를 한층 강화하기로 했다.

해양부 관계자는 “생선회 소비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 속에서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정확하게 무슨 어종인지도 모르고 생선회를 먹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 “이번 생선회 포스터의 발간으로 생선회를 알고 먹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가족이 함께 외식을 할때 어린이나 청소년들이 포스터를 통해 우리 수산물에 대해 친숙해지는 등 건전한 생선회 소비문화가 정착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해양부는 우리나라 생선회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지난달 28일 해양부 1층 로비에서 싱싱회 시식회를 개최했다.

이날 시식회에서는 장승우 해양수산부 장관을 비롯한 관계기관 임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또 생선회를 사랑하는 많은 시민들의 참여속에 1시간여동안 성황리에 이 행사가 실시됐다.

<사진설병 : 지난달 28일 해양부 1층 로비에서 열린 싱싱회 시식회에 많은 시민들이 참가해 싱싱회를 맛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